나우 매거진

나우경제에서 매일 소식을 들려드립니다.

실적 기대감 지속 등으로 강세

나우경제
조회수 36

실적 기대감 지속 등으로 강세



미국 증시는 베이지북에서 확인된 인플레 부담, 시장 금리 상승에도 주요 기업들의 3 분기 호실적, 비트코인 신고가 경신 등으로 위험자산 선호심리가 지속됨에 따라 대체로 상승 마감하였다(다우 +0.43%, S&P500 +0.37%, 나스닥 -0.05%, 러셀 2000 +0.61%).


개장 전 실적을 발표한 버라이즌(+2.4%), 에보트랩(+3.3%), 앤섬(+7.7%)의 실적 호조 소식에 힘입어 주가 상승하였다. 하지만 전일 장 마감 실적을 발표한 넷플릭스(-2.2%)는 4 분기 기대감이 선반영 되었다는 도이체방크의 투자의견 하향 여파로 하락, 유나이티드 에어라인(-0.6%)은 실적 서프라이즈에 불구하고 하락하였다. 반도체지수(-0.2%)는 ASML(-4.2%)의 부품 공급 부족 현상으로 시장 예상치를 하회하는 가이던스를 제시하면서 하락하였으며 장 마감 후 실적을 발표한 테슬라 실적은 매출 137.6 억 달러(vs. 예상 136.3 억 달러), EPS 1.86 달러(vs. 예상 1.59 달러)를 발표하며 서프라이즈 기록하였다. 실적 호조는 자동차 분기 최고 판매량 기록(24.1 만대 판매, 23.8 만대 생산)과 마진율 개선(26.6%)이 주요 요인 이었다.


미국 10 년물 금리는 장중 1.67%까지 상승하는 등 오름세를 보였고 이는 성장주들에게 부담 요인으로 작용하였다. 금리 상승은 금요일 파월 연준 의장의 의회 증언을 앞두고 테이퍼링, 인플레이션 지속 등 매파적인 발언에 대한 경계심에 의해 나타났다.


한편 이날 공개된 베이지북은 공급망 차질, 고용 부족, 그리고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성장이 둔화되었다고 언급하였으며 발언이 있었던 퀄스 연준 이사는 테이퍼링을 시작할 때가 되었지만, 내년 인플레이션이 둔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시점에서 금리 인상은 너무 이르다고 언급하였다.



한국 증시 전망



비트코인이 한때 8170 만원을 돌파하며 장중 신고가를 경신한 현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듯이, 위험자산 선호심리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를 감안 시 금일 국내 증시도 미국발 훈풍에 영향을 받아 상승 흐름을 보일 것으로 예상한다. 장중에는 테슬라(시간외 주가는 하락)의 어닝 서프라이즈가 최근 단기 조정을 받았던 2 차 전지주들의 반등 동력을 제공할 수 있을지를 주목할 필요가 있다. 물론 최근 단기 급반등에 따른 속도 부담이 존재하는 만큼 금일 지수 상단은 제한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장중 발표되는 한국의 10 월(~20 일) 수출 결과가 예상보다 호조세를 보일 경우 상승 탄력이 개선될 수 있다고 판단한다.

0

나우경제 주식회사     대표자 :  백기남 

  사업자등록번호 : 319-87-01961   

통신판매신고 :  제2020-서울구로-2679

주소 :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34길, 43  1101호    Tel : 02 - 866 - 8778    Fax  :  02 - 866 - 8338 


본  사이트에서 제공하는 모든정보는 투자의 단순 참고자료이며, 서비스 이용약관에 따른 모든책임은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나우경제 All rights reserved.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내부통제기준    |    윤리강령    |    준법서약서

         

나우경제 주식회사     대표자 :  백기남    사업자등록번호 : 319-87-01961    통신판매신고 :  제2020-서울구로-2679kb에스크로이체

주소 :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34길, 43  1101호    Tel : 02 - 866 - 8778    Fax  :  02 - 866 - 8338 


본  사이트에서 제공하는 모든정보는 투자의 단순 참고자료이며, 서비스 이용약관에 따른 모든책임은 이용자에게 있습니다.

Copyright ⓒ 2020 나우경제 All rights reserved.